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민지, 눈물 흘리다가 갑자기 선배 배성재 ‘디스’…충격적이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민지, 눈물 흘리다가 갑자기 선배 배성재 ‘디스’…충격적이네

지난 6일 SBS ‘풋볼매거진 골’을 끝으로 퇴사하는 김민지 아나운서가 함께 방송을 진행한 선배 배성재 아나운서를 ‘디스’해 눈길을 끌었다.

김민지 아나운서는 이날 방송에서 “배성재 아나운서와 함께 진행하면서 ‘누군가의 옆자리가 이렇게 불편하고 힘들 수도 있구나’라고 느꼈다”라며 “앞으로도 외부의 압력이나 힘든 일을 잘 견딜 수 있을 거 같다”라고 밝혔다.

이어 “저를 강하게 키워주신 풋볼매거진 골 제작진, 배성재 선배에게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라고 마지막 인사를 했다. 김민지 아나운서는 퇴사 전 마지막 방송 멘트를 하면서 감회에 젖은 듯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김민지 아나운서의 배성재 아나운서 디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김민지 배성재한테 쌓인 게 많았나” “김민지 배성재랑 친한 듯” “김민지 배성재 디스 웃기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민지 아나운서는 오는 7월 남자친구인 축구선수 박지성(PSV 아인트호벤)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