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꽃할배’ 이순재 인생철학에 네티즌 감동…“닥치면 하는 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순재. / tvN 꽃보다 할배
’꽃할배’ 이순재의 남다른 인생철학이 화제다.

지난 7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꽃보다 할배’ 스페인 편 1회에서는 짐꾼 이서진 없이 동생들과 함께 여행을 떠나는 이순재의 모습이 그려졌다.


여행 초반, 이순재는 이서진이 없다는 사실에 당황했지만 여행 책을 읽고 스페인어를 공부하면서 차근차근 여행 준비를 마쳤다. 이순재는 컨디션이 좋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자신을 믿고 따르는 동생들을 위해 누구보다 열심히 했다.

이순재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나이 먹었다고 주저앉아 대우나 받으려는 것은 늙어 보이는 것이다. 한다면 되는 것”이라면서 “인생은 긍정적으로 보면 좋다. 이제 우리 나이는 닥치면 닥치는 대로 살아야 한다. 그럴 때 나는 ‘당장 내일 할 일이 있으니까. 끝을 생각하기보다 현재에 최선을 다해야지. 팔십이라는 것도 빨리 잊고, 아직도 육십이구나’하며 산다”라고 인생철학을 밝혔다.

이순재 인생철학에 대해 네티즌은 “이순재 인생철학 정말 멋있네요”, “꽃할배 보면서 계속 이순재 인생철학에 반하는 듯”, “이순재 인생철학 젊은 사람들도 배워야할 것 같다”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꽃보다할배’는 황혼의 배낭여행기를 담은 여행 버라이어티로, 나영석 PD가 연출을 맡았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