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말레이항공 추락 “베트남 해상서 확인” 239명 태운 채.. 충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말레이항공 추락’

말레이항공 추락 소식이 전해졌다.

중국 인민일보는 8일 새벽 실종된 말레이시아 항공기가 베트남 해상에 추락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베트남 해군 당국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해당 항공기의 추락지점은 베트남 영토에서 153해리 떨어진 해역으로 베트남과 말레이시아 영해의 경계에 해당하는 지역이다.

앞서 말레이시아 항공은 239명을 태우고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를 출발해 중국 베이징으로 향하던 보잉 777-200(편명 MH370) 여객기와 연락이 두절됐다고 밝혔다. 항공기에는 유아 2명을 포함해 승객 227명과 승무원 12명이 탑승했다.

말레이시아 항공 측은 기자회견을 갖고 “탑승객은 모두 14개국 출신”이라며 “한국인 탑승자는 없다”고 밝혔다.

말레이시아 항공에 따르면 탑승객은 국적별로 중국 152명, 말레이시아 38명, 인도네시아 12명, 호주 7명, 프랑스 3명, 미국 4명, 뉴질랜드 2명, 우크라이나 2명, 캐나다 2명, 러시아 1명, 이탈리아 1명, 대만 1명, 네덜란드 1명, 오스트리아 1명이다.

사진 = 뉴스 화면 캡처(말레이항공 추락)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