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곽현아, 과거 19금 영화 장면 보니..‘김지민 예쁜 여자 역할 밀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콘서트에서 김지민이 과거 곽현화에게 밀려 프로그램 하차를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8일 MBC 세바퀴에 출연한 김지민은 “2007년 개그콘서트에서 불청객들 코너를 할 때 당시 나는 예쁜 여자 역할을 맡았는데 어느 날 출근했더니 심상치 않은 분위기였다”며 “선배들이 ‘너 오늘부터 안 나와도 돼’라고 하는데 출연자 명단에 내 이름 대신 곽현화 이름이 있었다”고 했다.

이어 김지민은 “곽현화는 후배였지만, 내가 곽현화보다 키랑 몸매 모든 게 다 밀렸다”고 전했다.

곽현화는 개그우먼으로서는 유례가 없이 누드 화보를 찍고 19금 노출 영화에 전라 연기를 펼친 글래머 가슴의 소유자다. ‘전망좋은집’에 함께 출연해 육감적인 알몸 연기 대결을 벌인 바 있다.


김지민 곽현화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지민 곽현화..김지민 안타까웠을 듯” “김지민 곽현화..솔직히 김지민이 곽현화보다 외모는 예쁘다” “곽현화 몸매를 보면 김지민이 떠오르지 않는다” “김지민 곽현화 좋은 선후배 사이로 남길” “김지민 곽현화..어쩌다 이런 일이”, “김지민 곽현화..김지민이 더 예쁜데”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서울신문DB (김지민 곽현화)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