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밀회’ 김혜은, 역대 최고 수위 노출…너무 심한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밀회’ 김혜은, 파격적인 노출 의상 “뒤태 깜짝”

드라마 ‘밀회’에 출연하는 배우 김혜은(41)의 파격적인 노출이 화제다.

12일 서울 중구 순화동 호암아트홀에서 열린 종합편성채널 JTBC 드라마 ‘밀회’ 제작발표회에는 김희애, 유아인, 박혁권, 심혜진, 김혜은, 김용건, 경수진 등이 참석했다.

이날 김혜은은 파격적인 노출 의상을 선보여 참석자들의 시선이 집중됐다. 김혜은은 과감한 화이트 탱크톱에노란색 팬츠를매치하며 늘씬한 몸매를 과시했다.

특히 상의인 탱크톱은 김혜은의 탄탄한 복근을, 망사 소재로된뒷부분은 강렬한 섹시미를 한껏 강조했다.

네티즌들은 “김혜은 40대 맞아?”, “김혜은 의상 뒷부분은 아무것도 안 입은 것 같네”, “김혜은 너무 예뻐요” 등 다양한 반응을보였다.

한편 김희애, 유아인 주연의 ‘밀회’는 예술재단 기획실장 오혜원(김희애)과 천재 피아니스트 이선재(유아인)의 음악적 교감과 애틋한 사랑을 그린 멜로 드라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