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옥소리 복귀, 첫 만남은 호텔에서..‘훈남 이탈리아인 남편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옥소리 복귀’

배우 옥소리가 공백기 7년 만에 12일 방송된 SBS 연예정보프로그램 ‘한밤의 TV연예’에 출연해 복귀 심경을 밝혔다.

이날 옥소리는 “재혼한지 3년 됐고 대만에 살고 있다”면서 “남편은 이탈리아인 요리사다. 나에게는 좋은 사람이다”고 말했다.

옥소리는 남편과의 첫 만남에 대해 “2007년 4월 모 호텔에서 패션쇼를 했는데 그곳에서 근무를 하고 있었다. 그때 처음 알게 됐다. 이후 3년간의 이혼 소송을 겪으면서 힘들어 할 때 옆에서 큰 힘이 됐다”고 밝혔다.

앞서 옥소리는 2007년 전 남편인 배우 박철과 이혼 및 양육권 소송을 진행하면서 7년간 방송 활동을 중단했다. 3년 전 옥소리는 이탈리아 출신 요리사 남편과 재혼해 두 아이를 낳았다.


한밤 옥소리 복귀 방송을 본 네티즌은 “옥소리 복귀, 복귀 응원하겠다”, “옥소리 복귀, 힘들었을 것 같다”, “옥소리 복귀, 오랜만에 반갑다”, “옥소리 복귀, 마음고생 많았던 만큼 화이팅”, “’한밤’ 옥소리, 마음고생 많았나 보다”, “옥소리 복귀..얼마나 연기가 하고 싶었을까?”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옥소리 미니홈피 (옥소리 복귀)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