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어벤져스2’ 수현-스칼렛 요한슨, 레드카펫서 동서양 미모 맞대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 배우 수현과 할리우드 배우 스칼렛 요한슨이 같은 레드카펫에 섰다.

수현은 13일(현지시각) 미국 LA에서 열린 영화 ‘캡틴 아메리카: 윈터 솔져’의 글로벌 프리미어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수현은 홀터넥 롱 드레스를 입고 우아한 자태를 뽐냈다.

수현의 프리미어 시사회 참석은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어벤져스2)’의 출연배우 자격으로 성사된 것. 수현은 국내 촬영이 예정된 ‘어벤져스2’에 한국 배우로는 유일하게 출연한다.

이날 레드카펫 행사에는 ‘어벤져스’에 이어 ‘어벤져스2’에 출연하는 스칼렛 요한슨도 참석했다. 스칼렛 요한슨은 클레비지를 드러낸 파격 시스루 드레스로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과시했다.

2012년 개봉한 ‘어벤져스’는 전 세계에서 15억 달러(약 1조6192억 원)의 흥행수입을 얻어 ‘아바타’, ‘타이타닉’에 이은 역대 흥행 3위의 대기록을 달성한 블록버스터로 한국에서도 707만 관객을 동원하며 큰 인기를 얻은 바 있다.

‘어벤져스2’에는 수현, 스칼렛 요한슨을 비롯해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크리스 에반스, 제임스 스페이더 등이 출연한다. 내년 5월 개봉 예정.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