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오상진, ‘노아’ 엠마 왓슨과 인증샷…연인 느낌 물씬, 어떻게 찍었을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오상진이 할리우드 미녀 배우 엠마 왓슨과 찍은 인증샷이 화제가 되고 있다.


15일 영화 ‘노아’ 수입 배급사인 CJ엔터테인먼트는 ‘오상진 엠마 왓슨, 인증샷’이라는 제목의 사진 한 장이 공개했다.

사진에는 오상진과 엠마왓슨이 바싹 붙어 익살스러운 표정을 하고 있다. 연인같은 다정한 분위기다.

오상진은 독일 베를린에서 영화 ‘노아’ 감독 대런 아로노스키, 출연 배우 엠마 왓슨, 로건 레먼, 제니퍼 코넬리와 인터뷰를 지난 13일 진행했다.

이날 인터뷰가 끝나고 엠마 왓슨은 인터뷰어 오상진에게 먼저 사진을 찍자고 제안했다. CJ엔터테인먼트는 이 사진을 공개했다.

오상진 엠마왓슨 인증샷’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핑크빛 물씬”, “연인 같은 투샷”, “국적을 뛰어넘는 조합” 등의 반응을 보였다.

엠마 왓슨이 출연한 영화 ‘노아’는 세상을 집어삼킬 대홍수로부터 생명을 지키기 위한 성경 속 인물 노아의 삶을 그린 영화다.

노아는 러셀 크로우와 엠마 왓슨을 비롯해 제니퍼 코넬리, 안소니 홉킨스, 로건 레먼 등 할리우드 스타들이 대거 출연한다. 엠마 왓슨의 연기 변신이 기대되는 노아는 오는 20일 국내에 개봉될 예정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