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윤한 “우결 가상결혼 혼란스러워” 이소연, “윤한은 끝까지…” 눈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현실과 가상 결혼 혼란스러웠다”

피아니스트 윤한이 ‘우결’ 하차 이유를 밝혔다. 윤한은 배우 이소연과 함께 MBC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에서 실제 커플에 가까운 결혼생활을 선보여 화제를 일으켰었다.


하지만 윤한-이소연 커플은 15일 방송을 끝으로 7개월 만에 프로그램에서 하차한다.

윤한은 마지막 촬영 당시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서로 많은 대화를 나누고 이별을 결정하게 됐다. (두 사람 모두) 현실과 가상 사이에서 혼란스러웠고 다시 현실로 돌아와 서로에 대해 진지하게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지기로 했다”면서 이별을 결정하게 된 이유를 전했다.

이소연 역시 “윤한은 어떤 존재냐”는 제작진의 질문에 “끝까지 나를 혼란스럽게 한 사람”이라고 답을 해 눈길을 끌었다.

마지막 데이트에서 이소연은 첫 만남을 연상케 하는 하얀색 원피스를 입고 등장해 “우리의 첫 만남 때와 모든 상황이 비슷한데 느낌은 정반대”라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윤한 ‘우결’ 하차 이유를 접한 네티즌은 “윤한 ‘우결’ 하차 이유, 실제로도 사겼으면” “윤한 ‘우결’ 하차 이유, 이제 못 봐서 아쉬워” “윤한 ‘우결’ 하차 이유, 잘 어울리는 커플이었는데”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