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GTA 화이트데이’ 도희, 걸쭉한 욕설 퍼부어 ‘눈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GTA-화이트데이”

지난 15일 방송됐던 SNL 코리아 “GTA-화이트데이”에 출연한 타이니지 도희가 거침없는 욕설 연기로 웃음을 자아냈다.

“GTA-화이트데이” 코너에서 얼짱 여고생으로 출연한 도희는 김민교에게 찰진 욕을 날리는 여고생에 이어 극중, 홍진호를 처치하는 여전사의 모습에 이르는 팔색조 연기를 선보여, 현장에서 ‘응사 윤진이’의 인기를 이어갔다는 방송 관계자의 후문이다.

▲ SNL ‘GTA-화이트데이’에 출연한 (왼쪽부터) 김민교, 도희, 홍진호 촬영장 인증샷
스타엠코리아제공
더불어, 영등포구에 위치한 고등학교를 배경으로 한 이날 촬영장에 ‘SNL 히어로 김민교’와 ‘응사 귀요미 도희’에 이어 ‘대세남 홍진호’까지 나란히 모습을 드러내자 이들에게 보러 나온 수 많은 인파로 인해 촬영 분위기가 후끈 달아올라, 최근 이들의 높은 인기를 실감했다고 전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