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밀회’ 김희애, 19살 연하 유아인과 금기된 사랑 ‘상상초월 파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유아인과 김희애의 에로틱한 분위기가 담긴 화보가 화제다.

14일 공개된 패션잡지 엘르 4월호 화보 속 두 사람은 차원이 다른 파격적인 포옹을 하고 있다. 이번 화보는 JTBC 새 월화드라마 ‘밀회’의 이야기를 재구성해서 촬영됐다.

두 남녀의 극적이고 섹슈얼한 모습을 더욱 짙게 보여주고 있는 중. 먼저 김희애는 완벽한 몸매와 우아한 분위기로 미니 원피스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19살 연하인 유아인과의 나이 차이를 무색하게 했다. 또한 유아인은 섬세한 눈빛 연기로 설렘과 불안함이 공존하는 감정을 보여주며 보는 이에게 묘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특히 화보 속 김희애와 유아인은 입을 맞추고 있는 듯 서로의 얼굴을 가깝게 밀착하고 있을 뿐 아니라 방 안에서 서로를 껴안고 있는 모습 등 은밀한 긴장감이 느껴지는 장면을 통해 금기된 사랑을 더욱 극적으로 표현했다.

두 사람이 출연하는 ‘밀회’는 오는 17일 오후 9시 50분에 첫 방송될 예정. 두 사람은 19살 나이 차이를 뛰어넘은 파격적인 사랑을 보여줄 예정이다. 정성주 작가와 안판석 감독의 세 번째 만남으로 더욱 화제가 되고 있는 드라마 ‘밀회’는 우아하고 세련된 커리어우먼으로 살던 오혜원(김희애 분)과 자신의 재능을 모르고 평범하게 살아가던 천재 피아니스트 이선재(유아인 분)의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사진 = 엘르

온라인뉴스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