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 반에 20명 쌍둥이, 선생님의 특별한 관리 비결은? ‘신기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 반에 20명 쌍둥이’ 소식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한 반에 20명 쌍둥이’ 라는 제목으로 사진이 한 장 게재됐다.

중국 언론은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 위치한 한 초등학교에서 총 10쌍, 20명의 쌍둥이가 한 반에 함께 공부하고 있다는 소식을 전했다. 한 반에 20명 쌍둥이는 학생들의 편의를 위해 아이들을 일부러 한 반에 넣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반의 담임 쉬 페이 교사는 “총 22명의 반 학생 중 20명이 쌍둥이다. 교복까지 입어서 처음에는 도저히 구분할 수 없었다” 고 고충을 토로해 웃음을 자아낸다.

‘한 반에 20명 쌍둥이’ 소식에 네티즌들은 “한 반에 20명 쌍둥이 선생님이 좀 불쌍하다”, “한 반에 20명 쌍둥이 교장 선생님 때문에 담임만 고생”, “한 반에 20명 쌍둥이 아이들이 다 예쁘네”, “한 반에 20명 쌍둥이..신기하다”, “한 반에 20명 쌍둥이..선생님의 특별한 관리 비결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서울신문DB (한 반에 20명 쌍둥이)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