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여자만화 구두’ 한승연 홍종현 소파 키스 묘한 분위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여자만화 구두’ 한승연 홍종현이 설레는 첫 입맞춤을 펼친다.

18일 방송될 SBS플러스 미니드라마 ‘여자만화 구두’ 8회에서는 지후(한승연 분)와 태수(홍종현 분)가 소파에서 첫 키스를 나누는 장면이 그려진다.

극중 태수가 대화 도중 지후의 머리를 쓰다듬다가 키스를 한 것. 어색한 분위기이지만 온전한 진심이 담긴 키스로 태수는 지후에게 자신의 마음을 보여준다. 특히 얼음이 된 지후와 달리 상남자답게 다가가는 태수의 모습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여자만화 구두’ 제작진은 한승연과 홍종현이 평소 친근한 사이임에도 불구하고 이날만큼은 첫 키스신을 앞두고 묘한 분위기를 연출했다고 전했다.

‘여자만화 구두’(극본 이미림, 연출 안길호 민연홍)는 사랑을 두려워하는 여자와 사랑을 믿
지 못하는 남자의 사내 연애를 그린 10부작 미니드라마. 한승연과 홍종현의 달달한 소파 키스가 그려질 ‘여자만화 구두’ 8회는 18일 오후 3시 30분, 밤 9시 30분 SBS플러스를 통해 방송된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