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지애 아나운서 KBS 퇴사 “생생정보통 떠나더니 무슨 이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지애 아나운서 KBS 퇴사 “생생정보통 떠나더니 무슨 이유?”

이지애 KBS 아나운서가 사표를 제출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지애 아나운서는 19일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어제(18일) 사표를 제출한 것은 맞다”면서 “고민도 많이 했고, 갈등도 많이 한 끝에 퇴사를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지애 아나운서는 또 “9년 차 방송인으로서 한계에 부딪혔던 부분이 있다. 그 모습을 좋아해 주신 분들도 많았지만 좀 더 공부를 하면서 속을 채워야겠다고 생각했다”며 “가족들과 오랜 시간 고민을 했고, 선배들에게도 조언을 많이 구했다. 신중하게 결정한 결과”라고 말했다.

이어 이지애 아나운서는 “기회가 닿으면 당연히 방송을 하고 싶은 마음은 있다”며 “공부를 하면서 앞으로의 방향에 대해 고민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지애 아나운서는 대학원 문제로 최근 KBS2 간판 프로그램인 ‘생생정보통’에서 하차했다. 이지애 아나운서는 라디오 프로그램인 KBS 쿨FM ‘이지애의 상쾌한 아침’에서도 곧 떠날 예정이다. 이지애 아나운서는 언론에 “아직 소속사를 정하진 않았다”고 밝혔다.

이지애 아나운서는 1981년생으로 성신여대를 졸업한 뒤 KBS 32기 공채 아나운서로 활동했다. ‘6시 내고향’, ‘VJ 특공대’, ‘세대공감 토요일’, ‘밴드 서바이벌 TOP밴드’, ‘생생정보통’ 등 간판 프로그램을 맡아 시청자들에게 이름을 알렸다. 특히 ‘생생정보통’은 4년을 진행해 깊은 인상을 남겼다. 이지애 아나운서는 2010년 9월 MBC 김정근 아나운서와 결혼한 바 있다.

네티즌들은 “이지애 아나운서 프리선언하나”, “이지애 아나운서 수고하셨어요”, “이지애 아나운서 보고 싶다. 흑”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