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임지연 인간중독, 송승헌과 흡입 키스 ‘역대급 베드신까지’ 내용부터 파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임지연 인간중독’

송승헌 임지연 주연의 영화 ‘인간중독’이 화제다.

19일 ‘인간중독’(감독 김대우)의 배급사 NEW는 송승헌과 임지연의 농도 짙은 파격 키스신이 담긴 포스터를 공개했다.

‘인간중독’은 베트남전이 막바지를 향해 가던 1969년, 엄격한 위계질서와 상하관계로 맺어진 군 관사 안에서 벌어지는 남녀의 비밀스럽고 파격적인 사랑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송승헌은 베트남전의 영웅이자 엘리트 군인 김진평을 맡았으며 임지연은 부하의 아내 신분임에도 김진평과 금기된 사랑에 빠져드는 여인 종가흔을 연기했다.

‘인간중독’은 19금 멜로를 표방해 기존에 볼 수 없던 수위 높은 베드신이 다수 포함된 것으로 알려져 더욱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음란서생’ ‘방자전’ 등을 연출한 김대우 감독이 ‘인간중독’ 연출을 맡았으며 송승헌 임지연을 비롯 조여정, 온주완, 유해진, 전혜진 등이 출연한다. 오는 5월 개봉.

네티즌들은 “인간중독 포스터부터 강렬하네”, “인간중독 궁금증 폭발”, “인간중독 송승헌 임지연 연기 호흡 기대 돼”, “인간중독 포스터만 봐도 아찔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