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양원경 고백, “박현정과 이혼 후 외로움 때문에..지금도 치료받고 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양원경 부인’

양원경이 전 부인 박현정과 이혼한 후 겪은 고통에 대해 털어놨다. 양현경은 지난 19일 방송된 KBS2 ‘비타민’에 출연해 “외로움 때문에 가장 힘들었다”면서 현재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고 고백했다.

양원경은 지난 2011년 결혼 13년 만에 전부인인 탤런트 박현정과 협의 이혼을 했다.

양원경은 “이혼 후 육체적으로는 물론 정신적으로도 상당히 힘들었지만 가장 견디기 힘든 건 나로 인해 상처받은 아이들에 대한 미안한 마음이다”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박현정은 1975년 생으로 1995년 KBS 슈퍼탤런트 선발대회를 통해 데뷔했으며 많은 드라마와 영화에서 조연으로 활약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양원경 부인)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