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현정과 이혼 뒤 우울증” 양원경 심경토로 들어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맨 양원경이 전 부인 박현정과 이혼한 뒤 우울증을 앓고 있다고 고백했다.


양원경은 지난 19일 방송된 KBS2 ‘비타민’에 출연해 “외로움 때문에 가장 힘들었다”면서 “현재 우울증으로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양원경은 “이혼 후 육체적으로는 물론 정신적으로도 상당히 힘들었지만 가장 견디기 힘든 건 나로 인해 상처받은 아이들에 대한 미안한 마음이다”라고 털어놓았다.

양원경은 지난 2011년 결혼 13년 만에 탤런트 박현정과 이혼했다. 양원경과 박현정은 슬하에 11살, 8살 두 딸을 두고 있으며 두 딸의 양육권과 재산을 모두 아내 박현정이 갖는 것으로 합의됐다.

양원경의 전 부인 박현정은 1975년 생으로 1995년 KBS 슈퍼탤런트 선발대회를 통해 데뷔했으며 많은 드라마와 영화에서 조연으로 활약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