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린제이 로한 ‘2차 섹스 리스트’ 공개…올란도 블룸·애쉬튼 커쳐 ‘충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근 ‘성관계 리스트’로 할리우드를 뒤집어 놓은 ‘문제아’ 린제이 로한(27)의 추가 명단이 공개됐다. 이번에 공개된 명단은 지난주 1차 리스트에 이름을 올리지 않은 나머지 유명 인사들이다.


특히 모델 미란다 커의 전 남편인 배우 올란도 블룸(37)과 밀라 쿠니스의 연인이자 배우인 애쉬튼 커쳐(36)가 포함돼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주 로한이 사귄 36인 리스트를 공개해 파문을 일으켰던 미국 연예 잡지 ‘인터치 위클리’는 이번주 발간된 최신호에서 17명의 추가 명단을 공개했다.

이 리스트에서 단연 돋보이는 이름은 올란도 블룸과 애쉬튼 커쳐다.

블룸은 지난해 미란다 커와 6년 만에 이혼했다.

이 리스트가 사실이라면 블룸은 결혼 기간 중 로한과 바람을 피웠다는 뜻이다.

2013년 12월 데미 무어와 이혼한 커쳐 역시 2012년 4월부터 밀라 쿠니스와 사귀고 있었기 때문에 양다리를 걸쳤을 가능성이 높다.

블룸과 커쳐 외에 다른 리스트 속 인물들은 연기파 배우 베니치오 델 토로와 잉글랜드 럭비 스타 대니 치프리아니 등이다.

한편 지난 주 공개됐던 1차 리스트에는 고(故) 히스 레저, 호아킨 피닉스, 저스틴 팀버레이크 등 톱배우-가수를 망라해 논란이 일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