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청춘학당 배슬기, 이민호 납치해 강제 성관계.. ‘19금 예고편 경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청춘학당 배슬기’

배우 배슬기가 영화 ‘야관문’에 이어 ‘청춘학당’에서 파격적인 베드신을 선보인다.

17일 배급사 박수엔터테인먼트는 영화 ‘청춘학당: 풍기문란 보쌈 야사’의 예고편을 공개했다.

예고편 속 배슬기는 과감한 노출 연기와 베드신으로 눈길을 끈다. 신성일과 주연한 영화 ‘야관문’에 이어 또 한 번 19금 영화에 출연하게 된 것.

‘청춘학당’은 1887년 고종24년 남녀공학인 청춘학당에 다니는 목원(이민호 분)과 류(안용준 분)가 어느 날 밤거리에서 여자에게 보쌈당해 겁간당하고 이를 부러워하는 학문(백봉기 분)이 범인을 잡기 위해 수사에 나서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개봉 전부터 파격적인 줄거리와 정사신, 수위 높은 노출신을 예고하고 있어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네티즌들은 “청춘학당 배슬기, 섹시로 밀고 나가나. 대박이네”, “청춘학당 배슬기, ‘야관문’도 파격이었는데 넘어서네”, “청춘학당 배슬기, 민망해서 못 보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청춘학당’ 예고편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