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응급남녀 1회 연장 총 21회로 4월 5일 종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tvN 드라마 ‘응급남녀’가 1회 연장돼, 4월 5일 21회로 종영한다.

‘응급남녀’ 홈페이지 및 온라인 커뮤니티에 1회라도 연장해달라는 시청자들의 요청이 이어지자 제작진은 응급남녀 1회 연장을 결정, 오는 4월 5일(토) 총 21부작으로 종영한다고 밝혔다.

CJ E&M 윤현기 PD는 “시청자들의 성원에 힘입어 응급남녀 1회 연장을 결정했다. 송지효와 최진혁이 다시 만날지, 새로운 시작을 할지 아직 정해진 건 없다. 어떤 사랑이든 응급남녀가 전하고자 했던 ‘사랑’의 의미를 전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응급남녀’는 6년전 이혼했던 오진희(송지효 분)와 오창민(최진혁 분)이 응급실 인턴으로 다시 만나며 펼쳐지는 로맨틱 코미디다. 엉뚱하지만 가슴 따뜻한 휴머니즘을 지닌 오진희를 두
고 응급실 치프 국천수(이필모 분)와 전 남편 오창민이 삼각관계에 빠지며, 재미를 더해가고 있다.

tvN 응급남녀 16회는 21일 오늘 저녁 8시40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