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무한도전 카레이싱 권봄이, 레이싱모델 미모+1등 카레이서 ‘한은정 닮은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무한도전 카레이서’ 권봄이 멘토가 화제다.

22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새 장기프로젝트 ‘스피드 레이싱’에 멤버들이 도전의 첫 문을 여는 모습이 그려졌다. 프로젝트 기간 동안 ‘무한도전’ 멤버들을 이끌어 줄 여성 드라이버 권봄이는 뛰어난 미모와 레이싱 실력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한눈에 사로잡았다.

이날 ‘무한도전’에서는 멤버들이 강원도 인제에 위치한 자동차 경주장을 방문해 주행 체험과 연습 및 실전 테스트에 돌입한 현장이 공개됐다.

경주장에는 프로젝트 기간 동안 ‘무한도전’ 멤버들을 이끌어 줄 세 명의 특집 멘토가 기다리고 있었다. 경력 20년에 빛나는 베테랑 드라이버 오일기, 아버지의 피를 이은 유망주 카레이서 김동은, 그리고 KSF 역대 여성 레이서 중 최상위 성적을 기록한 여성 레이서 권봄이가 그 주인공이었다.

권봄이 드라이버는 2013 KSF 3전 벨로스터터보마스터스 2위, 2013 한국자동차경주협회 올해의 여성 드라이버라는 미모만큼 화려한 경력을 갖춘 대한민국 대표 미녀 레이서이다.

권봄이는 긴 생머리와 청순한 외모로 등장부터 시청자들의 눈을 사로잡았다. 권봄이는 녹화 내내 친절하고 차분한 목소리로 레이싱에 대한 설명을 해 멤버들과 시청자들의 이해를 돕기도 했다.

무한도전 카레이싱 권봄이 미모에 네티즌은 “무한도전 카레이싱 권봄이..예쁜데 실력까지 좋다니 대단해”, “무한도전 카레이싱 권봄이..멋있다”, “무한도전 카레이싱 권봄이..레이싱모델 미모에 1등 카레이싱”, “무한도전 카레이싱 권봄이..멋진 여성이네”등 반응을 보였다.

한편, ‘무한도전’ 멤버들은 송도에서 열리는 국내 최초의 도심 레이스 2014 ‘코리아 스피드 페스티벌(KSF)’에 선수로 출전하기 위해 강도 높은 훈련을 이어갈 예정이다.

사진 = MBC (무한도전 카레이싱 권봄이)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