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준호 77만원 간식, 3개월 할부로 계산…분노의 멘트가 “살쪄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준호 77만원 간식, 3개월 할부로 계산…분노의 멘트가 “살쪄요…”

김준호가 77만원어치 간식을 사 화제다.

지난 23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 1박2일’(이하 1박2일)에서는 봄꽃 기차여행을 떠난 여섯 멤버들의 모습이 나왔다.

이날 진행한 ‘골든벨 울리기-퀴즈 게임’에서 꼴찌를 하는 멤버는 기차에 탑승한 승객들에게 간식을 사야하는 미션을 수행하게 됐다.

결국 꼴찌 김준호가 골든벨을 울리게 됐고, 승무원과 함께 간식 카트를 몰며 “제가 사는 겁니다”라고 외쳤다.

슬픈 표정이던 김준호는 한 시민에게 “살쪄요 먹지마요”라고 농담을 던지기도 했다. 하지만 시민은 “이미 쪘는데요”라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객실 5량을 다 돈 뒤에 77만 2000원이라는 정산 결과가 나왔고, 김준호는 3개월 할부로 결제했다. 김준호는 “3개월 동안 잊지 않을 것”이라며 분노의 표정을 지었다.

김준호 77만원 간식에 네티즌들은 “김준호 77만원 간식, 장난 아니네”, “김준호 77만원 간식, 너무 웃기다”, “김준호 77만원 간식, 승객들 신났겠는 걸”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