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세계 2위 미인의 위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렌지캬라멜 나나, 아찔한 레깅스 몸매 뽐내

▲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얼굴 2위’에 올랐던 오렌지캬라멜의 멤버 나나가 자신이 모델로 활동 중인 LS네트웍스의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스케쳐스의 레깅스 화보를 촬영했다.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얼굴 2위’에 올랐던 오렌지캬라멜의 멤버 나나가 자신이 모델로 활동 중인 LS네트웍스의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스케쳐스의 레깅스 화보를 촬영했다. 나나는 몸에 밀착되는 스키니 레깅스에 브라탑, 슬리브리스, 심리스 티셔츠 등을 코디해 아찔한 바디라인을 강조했다.

현재 오렌지캬라멜의 ‘까탈리나’로 활동 중인 나나 다음달 4일 첫 방송되는 ‘스타일로그’에 홍종현, 조민호와 함께 MC로 나선다.

미국 유명 영화 사이트 TC 캔들러는 지난해 말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얼굴 100인’을 선정해 발표했는데 1위는 프랑스 배우 마리옹 꼬띠아르(38)였고 2위가 나나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