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저스틴 비버 한글 문신, 팔뚝에 하회탈 그림이? ‘가장 좋아할 사람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저스틴 비버 한글 문신’이 화제다.

지난 25일 팝스타 저스틴 비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랑해요 한국(I love you Korea)”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비버는 문신이 가득한 자신의 팔을 내려다보고 있는데, 비버의 팔뚝에는 하회탈 그림과 함께 한글로 적힌 ‘비버’라는 글자가 새겨져 있다.

저스틴 비버 팬 모임 등에 따르면, 하회탈은 과거 저스틴 비버의 한국 팬들이 선물한 적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저스틴 비버는 한국의 타투 아티스트 조승현의 능력을 칭찬하는 글을 남기기도 했다. 이에 조승현 역시 일주일 전 저스틴 비버와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스튜디오에 초대해줘 고맙다”는 글을 올렸다.


‘저스틴 비버 한글 문신’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저스틴 비버 한글 문신, 정말 신기하네” “저스틴 비버 한글 문신, 하회탈이 멋져 보였나” “저스틴 비버 한글 문신, 색다르고 뿌듯하네” “저스틴 비버 한글 문신..세종대왕이 미소 지을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저스틴 비버 문신 (저스틴 비버 한글 문신)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