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스파이더맨 맞아?” 토비 맥과이어의 아주 수수한 외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스파이더맨’, ‘위대한 게츠비’ 등으로 국내에서도 많은 팬을 가진 할리우드 스타 토비 맥과이어(38)이 25일(현지 시간) 뉴욕의 최고 패션 거리인 소호(soho)를 귀염둥이 딸 루비와 함께 걸어가는 모습이 미국 연예매체 스플래시닷컴에 잡혔다.

토비 맥과이어는 톱 스타라는 이미지에 걸맞지 않을 만큼 점퍼와 헐렁한 청바지 차림에 가방을 매고 ‘수수한 아빠의 컨셉트’를 연출했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저 정도되는 우리나라 스타라면, 저런 차림으로 딸과 함께 패션거리를 활보할 수 있을까”라는 반응을 보였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