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채림 가오쯔치 열애, 키 182cm+몸무게 70kg 다부진 훈남 ‘첫만남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채림 가오쯔치 열애’ 소식에 네티즌이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배우 채림의 소속사 싸이더스HQ의 한 관계자는 “채림이 열애 중이다. 3개월 정도 교제했다. 최근에 만난 사이기 때문에, 결혼 이야기는 나올 단계가 아니다”고 밝혔다.

채림과 가오쯔치는 중국 CCTV 드라마 ‘이씨가문’에서 부부로 호흡을 맞추다 최근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보도에 따르면 가오쯔치가 해외생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채림을 적극적으로 도와주면서 관계가 발전했다.

채림은 지난해 12월 자신의 웨이보에 가오쯔치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하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채림의 연인 가오쯔치는 1981년생으로 키 182cm에 몸무게 70kg의 훤칠하고 다부진 몸매를 소유하고 부드러운 미소가 매력적인 훈남이다.

데뷔작인 2011년 후난위성TV에서 방영된 드라마 ‘신 황제의 딸’에서 소검 역을 맡아 이름을 알렸다.

‘채림 가오쯔치 열애’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채림 가오쯔치 열애..두 사람 잘 어울린다”, “채림 가오쯔치 열애..결혼까지 했으면”, “채림 가오쯔치 열애..잘 생겼다”, “채림 가오쯔치 열애..국제결혼 성사될까?”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서울신문DB (채림 가오쯔치 열애)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