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채림, 2살 연하 가오쯔치와 열애…가오쯔치 누군가 했더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채림, 가오쯔치 열애

중화권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배우 채림(35)이 중국의 인기스타 가오쯔치(고재기 33)와 열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채림의 소속사 싸이더스HQ는 27일 언론을 통해 “채림과 가오쯔치가 좋은 감정으로 만나고 있는 상태”라면서 “두 사람이 사랑을 키워가기 시작한지 3~4개월 정도가 됐다”고 밝혔다.

채림과 가오쯔치는 중국 CCTV 드라마 ‘이씨가문’에서 부부로 호흡을 맞추며 친분을 쌓았다. 드라마 촬영이 끝난 후 연인사이로 발전하게 된 것.

소속사는 “최근에야 서로에게 좋은 감정이 생긴 것으로 들었다”라면서 “결혼에 대한 이야기를 하기에는 아직 이르다. 예쁜 사랑 할 수 있도록 좋은 시선으로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중국에서 드라마 촬영 중인 채림은 중국과 한국을 오가면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채림의 남자친구인 가오쯔치는 2011년 후난위성TV에서 방영된 드라마 ‘신 황제의 딸’에서 소검 역을 맡아 인기를 얻었다. 이후 ‘태평공주’ ‘아가유희’, ‘비상유희’, ‘화비화 무비무’ 등에 출연하면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올해 40부작으로 제작되는 드라마 ‘시아전기’에서 다시 한 번 채림과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