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나 이상형 고백, 연예인에게 받은 고백만 10번? ‘누군지 봤더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나 이상형 고백이 화제다.

걸그룹 오렌지캬라멜의 멤버 나나가 이상형을 밝혀 화제다. 나나는 지난 27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해 재치있는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이상형에 대한 질문에 “겉모습보다 만났을 때 성격을 중요시한다”며 “세심하고 잘 챙겨주는 여성스러운 스타일이 좋다”고 말했다.

특히 “대시했던 연예인이 10명이 넘는다”고 깜짝 고백을 하기도 했으며 “여러 분야의 연예인분들이 대시했다”고 솔직하게 밝혀 눈길을 끌었다.

나나 이상형 고백에 네티즌은 “나나 이상형 고백, 인기 많네”, “나나 이상형 고백, 누굴까?”, “나나 이상형 고백, 궁금한데”, “나나 이상형 고백..역시 나나 인기 많구나”, “나나 이상형 고백..딱 봐도 연예인들에게 인기 많을 것 같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서울신문DB (나나 이상형 고백)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