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종석 반성문, 가까이 찍힌 사진? “우리 회사의 주력 상품이다 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종석 반성문이 화제다.

배우 이종석은 28일 오전 자신의 팬카페에 ‘반성문’이란 제목의 글을 올렸다. 앞서 이종석은 인천국제공항에서 자신을 기다리다 선물을 전하려는 한 팬을 외면하는 듯한 모습이 복수 매체의 사진과 영상에 포착되며 “팬을 무시한 것 아니냐”는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반성문’이란 제목의 글에서 이종석은 “일정이 이제 끝나서 상황 파악이 이제 됐네요. 일단 놀라게 해서 너무 너무 미안하고 죄송하고요”라면서 “지금껏 내가 했던 말들과 행동이 모순이 된 것 같아서 너무 속상하고 앞으로 내가 할 행동들이 여러분들 눈에 거짓으로 보이게 될까봐 무섭네요”라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어찌됐건 백번 내가 잘못한 거라 해명이랄 것도 없지만 그래도 우리 팬들한테는 굳이 설명이라도 해야 될 것 같았다”며 “일단 내가 우리 회사의 주력 상품이다 보니 평소 과잉 보호가 있어서 나도 사실 신경이 많이 쓰였었고, 이번 홍콩 스케줄 조율 중에 약간 트러블도 있었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이어 “(이종석에게 선물을 전달하려고 했던) 팬 분은 못 봤는데 누가 팔을 잡아당기기에 이번에도 나는 당연히 매니저인 줄 알고 팔을 뺀 건데 팬 분일 줄은. 앞에 기자 분들이 많아서 나도 당황해 가지고 표정 관리를 못했다. 처음 보는 팬인 것 같은데 너무너무 미안하고 내가 다 잘못했다. 앞으로 내가 더 잘할게”라고 해당 팬에게도 사과했다.

이종석 반성문을 접한 네티즌은 “이종석 반성문..일이 더 커져버렸다”, “이종석 반성문..이종석도 답답할 듯”, “이종석 반성문..사진이 그렇게 찍힌 듯”, “이종석 반성문..사과했으니 이제 그만”, “이종석 반성문..팬도 미안하겠네”등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스포츠서울닷컴DB (이종석 해명)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