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채림 가오쯔치 열애 “꿈꾸던 봄날 왔다” 커플사진 공개 ‘솔로염장 제대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채림 가오쯔치 열애’

배우 채림(35)이 중국 배우 가오쯔치(33)와의 열애를 직접 언급하며 행복한 심경을 전했다.

채림은 28일 오전 자신의 SNS에 가오쯔치의 열애 인정 글을 리트윗하며 “많은 분들의 관심에 감사드립니다. 제가 꿈꾸던 봄날이 왔습니다. 여러분들도 따사로운 햇살이 가득한 봄날 되시길 바랍니다”라고 전했다.

가오쯔치는 앞서 자신의 SNS에 “원래 우리 커플의 생일까지 기다렸다 알리려고 했는데 갑자기 일이 터졌네요. 그럼 제가 먼저 여러분에게 채림과의 즐거운 모습을 공개할게요! 비록 국적, 언어, 습관이 다르지만 서로 사귀면서 소속감을 찾았어요! 여러분의 축복에 감사해요. 마음껏 서로 사랑하겠습니다”라며 두 사람이 함께 찍은 다정한 셀카를 공개했다.

열애를 당당하게 공개한 채림 가오쯔치 커플은 중국 CCTV 드라마 ‘이씨가문’에서 부부로 호흡을 맞추다 연인 관계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채림 가오쯔치는 코믹 사극 ‘시아전기’ 촬영도 함께 하고 있다. 가오쯔치는 채림이 타지에서 적응하는데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준 것으로 전해졌다.

네티즌들은 “채림 가오쯔치 열애 소식 반갑네. 예쁜 사랑하길”, “채림 가오쯔치 열애 인정, 멋지다”, “채림 가오쯔치 열애 인정, 연상연하 커플 대열 합류”, “채림 가오쯔치 열애, 사진 보니 정말 잘 어울린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가오쯔치 웨이보(채림 가오쯔치 열애)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