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리지 열애설, “너무 높으신분, 절대 불가” 리지 스캔들 상대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리지 열애설 해명에 네티즌 관심이 쏠렸다.

리지는 28일 방송된 JTBC ‘마녀사냥’에서 “난 그 사람과 잘될 수 없다. 너무 높으신 분이다. 난 (인기가) 너무 크신 분은 바라지 않는다”고 지드래곤과 열애설을 해명했다.

앞서 리지는 지난해 6월19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 지드래곤과 열애설을 거론하며 지드래곤 노래 ‘원 오브 어 카인드’에 리지 이름이 들어간 부분을 언급했다.

이때 리지는 “라임 맞추다 한 것 같은데 아무 것도 아니다. 인터넷에도 지드래곤과 리지가 같이 있는 걸 봤다는데 보긴 뭘 보나. 거짓말쟁이들. 지드래곤 오빠가 내 존재를 알아준다는 것 자체로 좋다”고 지드래곤 리지 열애설을 부인했다.


사진 = MBC (리지 열애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