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JTBC 인터뷰 앵커 “친구 사망 알고 있니?” ‘잔인한 질문’ 비난 봇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JTBC 뉴스는 16일 오후 공식 트위터에 “진도 해상 여객선 침몰 사고 속보 중 구조된 학생과의 인터뷰에서 적절치 못한 질문이 있었습니다. 인명사고 보도에서 더욱 신중해야함에도 그렇지 못했습니다. 인터뷰한 학생과 시청자 여러분께 깊이 사과드립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JTBC는 이날 오전 뉴스특보로 진도 해상 여객선 침몰 소식을 전하던 중 구조된 안산단원고등학교 여학생을 인터뷰하며 “혹시 친구가 사망했다는 사실을 알고 있습니까?”라며 단원고 2학년 정차웅 군의 사망 소식을 전했다. 이를 몰랐던 여학생은 앵커의 이야기를 듣고 울음을 터뜨렸고 인터뷰는 중단됐다. 방송 후 네티즌들은 “JTBC 인터뷰 앵커 잔인하다”며 비난을 쏟아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황교안, 이해찬 ‘정치 그렇게 하지 마’에 뱉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을 겨냥해 자신이 ‘김정은 대변인’이라고 발언을 놓고 22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