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장예원 아나운서, 스페인 칠레 관중석 포착 ‘남심 훔치는 미소’ 여신 등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장예원 관중석 포착, 스페인 칠레

SBS 장예원 아나운서가 월드컵 스페인 칠레 경기 중계 카메라에 포착됐다.

19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 데 자네이루의 에스타디오 두 마라카낭에서 진행된 2014 브라질월드컵 조별리그 B조 2차전 칠레 스페인 경기에서 장예원 아나운서가 포착돼 국내 축구팬들의 시선을 모았다.

이날 후반전이 시작되기 전 중계 카메라에 장예원 아나운서의 얼굴이 비쳐졌다. 장예원 아나운서는 스페인 유니폼을 입고 카메라를 한 번 응시하고 난 후 다시 경기장을 바라보며 환하게 웃었다.

이에 칠레 스페인전 중계를 맡은 김일중 아나운서는 “선배는 목 놓고 중계를 하고 있는데 후배가 경기를 편하게 보고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네티즌들은 “장예원 칠레 스페인전의 여신 등극”, “장예원 스페인 칠레 관중석 포착, 미소가 정말 예쁘다”, “장예원 아나운서 깜찍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SBS 중계 화면 캡처(장예원 아나운서 관중석 포착, 스페인 칠레)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