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혜원 공항패션, 아이 둘과 동반 출국 월드컵 축구 응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안정환 부인 이혜원의 공항패션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8일 MBC 축구 해설위원 안정환의 부인인 이혜원은 브라질 월드컵 응원 특집인 ‘아빠 어디가–브라질’ 촬영을 위해 브라질로 출국했다.

이날 이혜원은 두 아이의 엄마라고는 믿기 어려운 미모와 패션으로 주변의 시선을 한눈에 사로 잡았다. 이혜원의 공항패션은 무난하지만 센스 넘치는 스타일링 그 자체였다.

전체적으로 블랙 컬러로 통일감을 주었고 여기에 골드와 실버 컬러 악세서리를 적절히 매치한 이혜원의 센스가 돋보였다.

포인트 아이템으로 선택한 스터드 장식이 매력적인 가방은 브루노말리 ‘스텔라 씬즈백’으로 편안하면서도 세련된 공항패션을 완성했다. 이혜원이 착용한 ‘스텔라 씬즈백’은 백팩, 숄더, 토트백으로 변형이 가능해 여행시 아주 유용한 아이템이다.

MBC 예능 프로그램 ‘아빠 어디가’는 매주 일요일 오후 04시 10분에 방영된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