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영표 스페인 예언 적중 “몰락 확인할 수 있을 것” 예선 탈락 ‘충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영표 스페인 예언 적중’

‘인간 문어’라 불리고 있는 이영표 축구 해설위원의 예언이 또 적중했다.

19일(한국시간) 2014 브라질 월드컵 B조 조별예선 2차전 스페인 칠레와의 경기가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에스타디오 두 마라카낭에서 진행됐다.

이날 스페인은 전반에 바르가스, 아랑기스에게 연속골을 내주며 0-2로 패했다. 이로써 스페인은 각각 2연승을 기록한 네덜란드와 칠레에게 밀려 조별 예선 탈락이 확실시됐다.

이러한 스페인의 부진을 이영표 해설위원이 예언한 바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이영표는 지난달 22일 방송된 KBS 2TV 월드컵 특집 프로그램 ‘따봉 월드컵’에서 스페인의 몰락을 예언했다.

이영표는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 축구팬들이 스페인의 몰락을 확인하는 기회가 될 거라는 생각을 한다”며 “칠레가 이길 가능성이 높다. 6대4로 칠레가 우위로 이길 것”이라고 예언한 바 있다.

네티즌들은 “이영표 스페인 예언 적중, 소름 돋는다”, “이영표 스페인 예언 적중, 얼마나 분석을 많이 했기에.. 존경스럽다”, “이영표 스페인 예언 적중, 이쯤되면 돗자리 깔아도 되겠다”, “이영표 스페인 예언 적중, 한국 알제리전 예언도 해주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KBS(이영표 스페인 예언 적중)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