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식사하셨어요’ 송윤아 “집에서 거지 같이..아들 내 직업 몰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송윤아가 아들에게 영상 편지를 보내며 반전 일상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21일 방송된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하셨어요?’에서는 송윤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 이영자는 “아들에게는 일하고 온다고 말을 했냐”고 물었다.

송윤아는 “며칠 전부터 세뇌를 시켰다. ‘엄마가 촬영을 갔다 온다. 하루 자고 온다’고 말했다. 그러니까 ‘엄마가 왜 촬영을 해?’라고 하더라”고 대답했다.


송윤아는 “승윤아. 엄마도 이런 사람이야”라고 말하며 “얼마 전에 잡지 속 내 모습을 보더니 ‘이거 엄마 아니다’고 하더라. 집에서 거지 같이 하고 있어서”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사진 = SBS ‘식시하셨어요?’ 화면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