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임지연 화보, 19금 섹시 벗고 청초한 매력 발산 ‘반전 매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임지연 화보가 화제다.

지난 19일 임지연의 성숙하고 신비한 4가지 메이크업룩을 담은 패션 매거진 ‘쎄씨’ 7월호 화보가 공개됐다.

공개된 임지연 화보에서는 특히 그녀의 도톰한 입술이 눈에 띈다. 임지연은 핑크빛 혹은 붉은 빛 립스틱을 바른 채 고혹적인 분위기를 선보이고 있다.

이번 임지연 화보는 디올 코스메틱과 함께 진행되었으며, ‘어딕트 플루이드 스틱’과 함께 중독이란 콘셉트로 피부 표현과 입술에 초점을 맞추어 기획되었다.

화보 관계자는 “인간중독으로 처음 내비친 순간부터 그녀의 다양한 매력에 이번 화보를 기획하게 되었다. 특히 임지연은 메이크업룩의 변화에 따라 다양한 캐릭터를 연기하듯 순수와 섹시를 넘나드는 모습을 보여 아주 만족스러운 작업이었다”고 전했다.

임지연은 화보에 대해 “메이크업에 관심이 많았는데, 평소 좋아하고 사용하던 립 컬러들을 다양하게 표현하게 된 이번 디올 어딕트 화보는 저에게 많은 기회와 새로운 경험을 주어, 새로운 배역을 맡을 수 있는 도전의식도 느낄 수 있게 되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임지연은 영화 ‘인간중독’에서 치명적인 매력으로 배우 송승헌과의 파격 베드신을 선보여 화제가 된 바 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