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르노삼성 SM5 디젤, 최첨단 엔진+하이브리드급 연비 ‘사전계약 시작’ 가격 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르노삼성 SM5 디젤’

합리적인 가격과 뛰어난 연비를 앞세운 르노삼성 SM5 디젤이 관심을 끌고 있다.

르노삼성은 23일 다음 달 출시하는 디젤세단 SM5 디젤의 사전계약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SM5 디젤은 전 세계적으로 검증된 르노의 1.5 dCi 디젤엔진과 독일 게트락(GETRAG)의 듀얼 클러치 트랜스미션(DCT)을 조합으로 하이브리드 차량에 버금가는 16.5km/L 연비를 실현했다. 2가지 트림으로 선보이며 가격은 SM5 디젤이 2500만~2600만원, SM5 디젤 스페셜이 2600만~2700만원이다.

SM5 디젤에 장착된 1.5 dCi 엔진은 F1에서 검증된 르노 그룹의 최첨단 엔진개발 노하우를 바탕으로 개발한 디젤 엔진이다. 연비 및 이산화탄소(CO2) 배기가스 저감효과가 탁월하다. 이미 여러 유명 해외브랜드에 1100만 대 이상 공급하고 있다.

여기에 세계가 인정한 독일 게트락의 DCT가 콤비를 이루면서 1회 주유로 1000km 이상 주행이 가능한 16.5km/L라는 높은 연비를 달성했다.

네티즌들은 “르노삼성 SM5 디젤, 이건 꼭 사야해”, “르노삼성 SM5 디젤, 정말 갖고 싶다”, “르노삼성 SM5 디젤, 연비가 대박이네”, “르노삼성 SM5 디젤, 가격도 합리적이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