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모네 수련 550억, 모네 수련연못 무려 800억 ‘그림 봤더니..아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모네 수련, 모네 수련연못’

프랑스 인상주의 화가 모네(Claude Monet)의 1906년 작품 ‘수련’이 영국 경매에서 약 550억원에 낙찰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블룸버그는 23일(현지시간) 모네의 ‘수련’이 역대 모네 작품 중 두 번째로 높은 5400만달러(약 549억8820만원)에 낙찰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모네의 작품 중 지금까지 가장 높은 가격에 낙찰된 작품은 1919년 그려진 작품 ‘수련연못’으로 2008년 런던에서 열린 크리스티 경매에서 8030만달러(약 817억6150만원)에 팔렸다.

‘모네 수련, 모네 수련연못’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모네 수련 모네 수련연못, 가격 놀랍다” “모네 수련 모네 수련연못, 대박이네” “모네 수련 모네 수련연못, 550억이라니..” “모네 수련 모네 수련연못, 수련연못은 800억이 넘네” “모네 수련, 모네 수련연못..한 번 보고싶네”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모네 수련 블룸버그 소더비 제공 (모네 수련, 모네 수련연못)

온라인뉴스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