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샤론 ‘소녀시대 다이어트’로 20kg 감량…임신 뒤 어떻게 변했길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샤론 ‘소녀시대 다이어트’로 20kg 감량…임신 뒤 어떻게 변했길래

미스코리아 출신 방송인 박샤론이 20kg 감량한 모습으로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

박샤론은 최근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근황을 공개했다. 특히 지난해 박샤론이 SBS ‘좋은 아침’에 출연해 언급한 다이어트 비법이 재조명되고 있다.


당시 박샤론은 “임신 후에 살이 엄청 쪘었다. 아이를 낳고 나니 3kg만 빠지고 몸무게가 그대로더라. 그 상황에서 방송에 복귀했는데 정말 다른 사람이 된 기분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박샤론은 뜨는 듯 마는 듯한 밥 한 숟가락에 반찬 하나를 얹어 총 여덟 숟가락으로 한 끼를 때우는 8숟가락 다이어트로 20kg를 감량했다고 고백했다.

박샤론은 지난 2006년 50회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에서 선을 차지했으며, 지난해 12월에는 JTBC ‘집밥의 여왕’을 통해 살림꾼의 면모를 보인 바 있다.

박샤론이 한 것으로 알려진 ‘소녀시대 다이어트’란 일반적인 식사 순서와 반대로 음식을 섭취하는 방법으로 밥-반찬, 후식 순이 아닌 후식-반찬-밥 순서로 음식을 먹는 식사법을 말한다.

주로 방울 토마토, 샐러드 등 채소와 수박, 파인애플 등의 과일로 구성된 소녀시대 식단은 아침 200kcal, 점심·저녁 300kcal씩, 하루에 단 800kcal만을 섭취하고, 허기질 때 물과 오이를 먹는 지시사항이 포함돼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