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유재석 분노, 제작진에 강력 항의한 이유는? ‘유느님 반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재석 분노’

지난 22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은 리얼농촌체험 학습기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런닝맨’ 멤버들은 농촌아이돌로, 현역 아이돌 멤버들은 도시아이돌로 팀을 꾸려 경기를 이어갔다.

홈그라운드에서 패배를 겪은 ‘런닝맨’ 멤버들은 도시아이돌이 얻어 낸 상대팀 1인을 박탈할 수 있는 특권에 분노를 표출했다.

특히 유재석은 “경기 전에 말을 해줬어야 하는 것 아니냐”고 항의하더니 “난 못한다. 이걸 얘기해줬어야 하는 것 아니냐”라고 거듭 따지며 분노의 논물세수를 보여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이날 ‘런닝맨’에서 유재석은 샤이니 민호가 자신의 어릴 적 모습과 닮았다고 주장해 멤버들의 원성을 샀다.


사진 = SBS (유재석 분노)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