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광진 김종욱 데뷔 위해 40억 돈 줘…김광수 코어콘텐츠 대표 그 돈으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김종욱


김광진 김종욱 데뷔 위해 40억 돈 줘…김광수 코어콘텐츠 대표 그 돈으로…

걸그룹 티아라 등을 이끌고 있는 코어콘텐츠미디어 김광수 대표가 20억원대의 돈을 유용한 혐의로 검찰의 수사망에 올랐다.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세조사1부(부장 장영섭)는 25일 김광진 전 현대스위스저축은행(현 SBI저축은행) 회장으로부터 아들 김종욱의 가수 데뷔 자금으로 써달라며 받은 수십억원 중 20억여원을 개인적으로 사용한 의혹(사기 혐의)과 관련해 김광수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검찰은 김종욱의 아버지 김광진 전 회장이 준 자금 가운데 일부가 김광수 대표의 계좌로 흘러간 것으로 보고 조사를 진행 중이다. 조만간 김광수씨를 소환해 사실관계를 확인할 예정이다.

앞서 검찰은 지난해 11월 불법 대출을 벌인 혐의로 김광진 전 회장을 재판에 넘겼다. 김광진 전 회장은 1심에서 징역 4년을 선고받았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