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설국열차’ 고아성, 틸다 스윈튼과 다정한 포즈 ‘남다른 인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고아성이 할리우드 배우 틸다 스윈튼과 포옹을 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25일 패션 매거진 ‘엘르’는 고아성과 틸다 스윈튼의 포옹 사진을 공개했다. 두 사람의 감성 포옹은 지난 5월 13일 진행된 ‘샤넬 2014/2015 크루즈쇼’에서 생긴 일.

고아성은 생애 처음으로 참석한 첫번째 해외 컬렉션에서 영화 ‘설국열차’ 촬영 당시 진정한가족이었던 틸다 스윈튼과 재회해 다정한 모습을 보였다. 고아성은 “낯가림이 꽤 있는 편인데 기분이 너무 좋아 다 사라져버렸다”고 털어놨다.

’엘르’ 측은 고아성의 두바이 일정을 함께하며 컬렉션 장에 도착한 고아성의 현장감 있는 비주얼과 세계적인 배우들과 조우한 순간, 호텔에서 화보 인터뷰까지 생생하게 담아냈다.

한국을 넘어 글로벌한 인지도를 쌓고 있는 배우 고아성의 다채로운 포트레이트와 인터뷰는 지난 6월 20일 발행된 ‘엘르’ 7월호와 ‘엘르’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사진 = 엘르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