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정다연, 홍콩서 명예훼손 피소…‘몸짱 아줌마’ 정다연 무슨 말 했길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정다연, 홍콩서 명예훼손 피소…‘몸짱 아줌마’ 정다연 무슨 말 했길래

‘몸짱 아줌마’ 정다연이 홍콩에서 명예훼손 혐의로 피소된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정다연과 남편인 소속사 대표 양모씨는 이달 초 홍콩 행사를 주최했던 현지업체로부터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를 당했다.

보도에 따르면 정다연은 지난 9일과 10일 홍콩컨벤션센터에서 피트니스 콘서트를 가졌다. 하지만 정다연 측은 둘째날 공연을 앞두고 열린 기자회견에서 “계약 내용이 제대로 지켜지지 않았고 티켓 가격이 지나치게 높게 책정됐다”고 주장했다.

주최 측은 정다연 측이 잘못된 정보를 전하고 악의적으로 비방했다면서 고소를 했다. 주최 측은 고소장을 통해 “계약을 위반한 사실이 없는데도 정다연 측에서 언론에 비방을 했다”고 주장했다. 또 공연비로 48만 홍콩 달러(6300만 원)를 지불했고 정다연 측이 홍콩에 머무는 동안 5성급 호텔을 지원하는 등 우대를 했다고도 했다.

하지만 정다연 측은 언론과의 전화를 통해 “주최 측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정다연 측은 “기자회견도 주최 측에서 먼저 해 언론에 왜곡된 내용을 전했고 우리는 다음날 그에 대한 해명의 자리를 마련한 것이다”면서 “오히려 주최 측이 우리의 명예를 훼손했고 무대 장치 등 많은 부분이 약속한 대로 지켜지지 않았다. 그런데도 우리는 공연을 끝까지 마쳤다”고 전했다. 이어 그들이 약속한 것들이 계약서 상에 나와 있고 재판을 통해서 진실을 밝힐 것”이라고 덧붙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