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최자 설리 사진, “돈 작작 써” 애정 대화..홍명보 패러디까지 등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자 설리 사진’

가수 최자 지갑 속 설리 사진이 공개돼 화제인 가운데 ‘홍명보 지갑’ 패러디도 등장했다.

24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최자 지갑 사진’이라는 제목으로 사진 한 장이 올라왔다. 해당 사진에서 최자와 설리가 볼을 맞댄 채 다정히 찍은 사진과 설리의 단독 사진 등이 들어 있는 최자의 지갑이 공개됐다. 게시자는 자신이 최자의 지갑을 주웠다고 주장했다.

이에 최자의 소속사 측은 “최자의 지갑이 맞다”고 인정하면서도 “개인적인 일을 온라인상에서 공론화한 부분에 대해 좌시하지 않겠다”고 경고했다.

한편, 최자의 지갑 사진이 화제가 되면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홍명보의 지갑도 유출됐다”는 글이 게재됐다. 바로 최자의 지갑 사건으로 홍명보의 ‘의리 축구’를 풍자한 것이다.

패러디물 ‘홍명보 지갑’ 안에는 축구선수 박주영의 단독 사진과 함께 홍명보 감독과 박주영이 뜨겁게 껴안고 있는 사진 등이 담겨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최자 설리 사진에 이어 ‘홍명보 지갑’ 속 박주영 사진을 본 네티즌은 “최자 설리 사진, 홍명보 지갑 너무했네” “최자 설리 지갑, 둘이 사귀는 건 확실하네. 홍명보 패러디 되는 이유는?” “최자 설리 사진..오죽하면 패러디까지 등장할까?” “최자 설리 사진..이건 좀 심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최자 설리 사진)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