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오만석 이혼, 전부인 누구? 디자이너 조상경 ‘딸 영주 혼자 양육’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만석 이혼’

’현장토크쇼 택시’에 출연한 오만석이 딸 영주와의 일화를 털어놨다. 24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이하 ‘택시’)는 MC 이영자, 오만석이 함께 한 ‘택시의 탄생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 오만석은 이혼한 후 딸 영주를 양육하고 있음을 전하며 “한 번은 둘이서 놀이공원에서 놀고 집에 돌아가는 길 이었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런데 애가 갑자기 시무룩해지더라. 아무리 이유를 물어도 말을 끝까지 안했다”라며 당시를 회상했다.

오만석은 “집에 도착했는데 차에서 딸이 울었다. ‘엄마가 보고 싶느냐’고 하니 갑자기 울었다”며 “너무 미안했다. 딸 우는 걸 보면서 나 역시 함께 울었다”고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후 “딸이 오히려 ‘왜 아빠가 나한테 미안하냐. 그러지 말라’고 하면서 다독여줬다”며 “깜짝 놀라고 뭉클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오만석은 딸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오만석의 딸 영주양은 아빠를 닮아 큰 눈과 뚜렷한 이목구비를 뽐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오만석 이혼 언급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오만석 이혼 후 딸이 많이 힘들었겠네” “오만석 이혼, 아이가 무슨 잘못이 있나” “오만석 이혼, 딸이 아빠 닮아서 정말 예쁘네” “오만석 이혼..왜 이혼했을까” “오만석 이혼..오만석 싱글 대디 였다니”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방송 캡처 (오만석 이혼)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