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승규 인터뷰, 도중 눈물까지..‘7번의 세이브에도..반전 이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승규 인터뷰가 화제다.

대한민국 벨기에 전에서 정성룡 대신 선발 출전 해 선방을 선보였던 김승규가 인터뷰에서 아쉬움의 눈물을 보였다.

27일 오전 5시(이하 한국시간) 홍명보가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브라질 상파울루의 상파울루 경기장에서 ‘2014 브라질월드컵’ H조 예선 마지막 경기에서 벨기에에게 0-1로 패했다.

이날 김승규는 벨기에의 강력한 슈팅을 막아내며 선방했지만 후반 33분 얀 베르통언이 선제골을 내줬다. 하지만 처음으로 월드컵 무대를 밟은 김승규는 1골을 내주긴 했지만 7번의 세이브를 기록하며 무려 87.5%의 높은 성공률을 보이며 자신의 이름을 확실히 각인시켰다.

김승규는 경기 직후 가진 인터뷰에서 눈물을 보이며 “후반 실점은 제 잘못이라 아쉽다”라며 “관중도 많고 벨기에 선수들이 이름만 대면 알 선수들이 많아서 긴장을 했는데 막상 해보니 똑같은 선수였다. 가장 아쉬웠던 경기는 2차전(알제리전)이었다”라고 소감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경기 결과로 인해 한국 축구대표팀은 1무 2패를 기록하며 H조 최하위에 머물렀다.

김승규 인터뷰, 벨기에 드푸르 퇴장에도 16강 진출 실패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김승규 인터뷰, 벨기에 드푸르 퇴장에도 16강 진출 실패..한 명 퇴장했는데 결국 16강 좌절”, “김승규 인터뷰, 벨기에 드푸르 퇴장에도 16강 진출 실패..너무 안타깝다”, “김승규 인터뷰, 벨기에 드푸르 퇴장에도 16강 진출 실패..16강엔 못 가더라도 지진 말지”, “김승규 인터뷰, 벨기에 드푸르 퇴장에도 16강 진출 실패..김승규 최선을 다했다”등 반응을 보였다.

사진 = 방송 캡처 (김승규 인터뷰, 벨기에 드푸르 퇴장에도 16강 진출 실패)

온라인뉴스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