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아인 ‘마마’ 캐스팅, 홍종현 짝사랑 청순발랄 여대생 역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박아인이 청순발랄 여대생으로 변신해 안방극장을 찾는다.

SBS ‘신사의 품격’에서 강변북로로 출연한데 이어 최근 SKT 광고를 통해 ‘마스카라녀’로 눈길을 끈 박아인이 MBC 새 주말드라마 ‘마마’(가제)에 전격합류하게 된 것.

박아인이 연기할 수지는 여대생 겸 모델로 사진작가 지섭(홍종현 분)을 짝사랑하며 차가운 그의 태도에도 굴하지 않고 끊임없는 애교 퍼레이드와 애정공세를 펴는 등, 상큼한 매력으로 극에 활기를 불어넣을 예정이다.

박아인이 출연하는 새 주말드라마 ‘마마’는 죽음을 앞두고 하나뿐인 아이에게 가족을 만들어주려는 한 여자의 고군분투기를 그린 작품으로 ‘호텔킹’ 후속으로 오는 8월 초 방송된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