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청용 결혼, 귀국 후 7월 결혼식 “예비신부는 미모의 중학교 동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청용 결혼’

축구 국가대표 이청용(26·볼턴 원더러스) 선수가 7월 결혼식을 올린다.

27일 스포츠서울닷컴은 “이청용은 2014 브라질 월드컵 일정을 마치고 귀국하면 곧바로 7월 결혼식을 갖는 일정을 잡아 놓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청용은 서울의 모 특급호텔에서 다음 달 중순 백년가약을 맺는다. 호텔 관계자는 이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이청용 선수의 결혼식은 7월로 예정돼 있으며 그에 따른 계약과 제반 준비 등을 모두 마쳤다”고 전했다.

이청용의 예비신부는 2008년부터 교제한 동갑내기 중학교 동창이다. 이청용은 예비신부에 대해 “나를 잘 이해해 주는 여자 친구 덕분에 원동력을 얻는다. 심리적 안정감 때문에 더욱더 축구에만 전념할 수 있다”며 각별한 애정을 보인 바 있다.

네티즌들은 “이청용 결혼 축하한다”, “이청용 결혼 하는 구나”, “이청용 결혼 월드컵 16강 진출했으면 더 좋았을 텐데 조금 아쉽네”, “이청용 결혼, 행복하게 잘 살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서울신문(이청용 결혼)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