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민준 공식사과…소속사 “변명할 여지없이 적절치 못한 모습…사과드린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민준’

김민준 측이 손가락 욕설에 대해 사과했다.


김민준의 소속사 벨액터스는 28일 “오늘 아침 공항에서 생긴 불미스러운 일에 관한 김민준과 소속사의 입장을 밝힌다”고 알렸다.

소속사 측은 “김민준은 오늘 오전 개인 일정으로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하려던 상황이었다”라면서 “촬영에 무방비한 상태였고 원치 않던 취재였다 하더라도 공인으로서 변명할 여지없이 적절치 못한 모습을 보였다”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신중치 못한 행동으로 좋지 못한 모습을 보이고 심려를 끼친 점에 대해 깊이 사과드린다”며 “아침 일찍 공항에 나온 취재진에게 죄송하다”라고 거듭 사과의 뜻을 전달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김민준은 스케줄로 인한 출국으로 인천국제공항에 모습을 드러낸 가운데 공항에 온 취재진과 팬들에게 손가락 욕설을 보여 빈축을 샀다.

당일 인천국제공항에는 ‘2014 스타 위드 케이팝 라이브 광저우’ 콘서트로 인해 그룹 2PM, 슈퍼주니어, 빅스 등 아이돌 스타들이 출국을 앞두고 있어 그들의 팬, 취재진이 많았는데, 갑작스러운 행동은 취재진은 물론 팬들까지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김민준 공식사과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민준 공식사과, 당사자가 아니라 소속사가 대신 사과했네”, “김민준 공식사과, 왜 그랬지?”, “김민준 공식사과, 왜 갑자기?” 등의 반응을 보였다.

다음은 김민준 소속사 공식 사과글 전문

오늘 아침 공항에서 생긴 불미스러운 일에 관한 김민준 씨와 소속사의 입장을 밝힙니다.

김민준 씨는 금일 오전 개인 일정으로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하려던 상황이었습니다.

촬영에 무방비한 상태였고 원치 않던 취재였다 하더라도 공인으로서 변명할 여지없이 적절치 못한 모습을 보여드렸습니다.

신중치 못한 행동으로 좋지 못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깊이 사과드립니다.

또한 아침 일찍 공항에 나온 취재진에게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